티오티 광장

블로그

[신문기사]“산업용 청소로봇 Ecobot 시리즈 국내 독점 공급! 클린 대한민국 만들기 앞장선다,”_스포츠동아

관리자 2021.10.18

청소장비전문기업 (주)티오티

 

 

싱가폴, 홍콩, 일본, 유럽(프랑스/영국/독일), 북미(미국/캐나다), 중국 등 대형 선진시장에서 세계유일 상용화에 성공한 산업용 로봇청소기 에코봇 시리즈를 국내에 독점공급해온 ㈜티오티(대표 상희규, www.totkorea.com)가 청소장비 시장에서 최첨단 제품으로 최고의 효율성을 발휘하여 고객의 니즈를 충족해오며 클린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선두에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티오티는 정직, 겸손, 믿음이라는 세가지 핵심가치 아래 동종업계 10 ~ 15년 차 베테랑들이 모여 5년 전 창업한 신생기업이자 혁신기업이다. 창업 전 유럽, 일본, 미국, 중국, 동남아 등 시장을 연구한 뒤 이태리 프리미엄 청소장비 브랜드인 “FIMAP” 제품과 산업용 진공청소기 “Profi, Lindhaus”를 국내에 소개하였다. 이후 건물 관리분야(특히 청소산업분야)에 첨단과학기술이 집적된 산업용 로봇청소기를 도입하여 공급함으로써 획기적으로생산성을 향상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습식로봇청소장비_Ecobot75_코엑스-배포1.png

제품 이미지

 

 

주력제품은 산업용 로봇청소기 분야 세계 1등 브랜드인 가우시안 로보틱스의 Ecobot Scrub 75, Scrub 50 등 습식방식 장비와 Vacum 40이라는 카펫 등에 적합한 건식방식의 장비가 있다. 모두 SLAM 기반 위치인식을 통한 주행으로 모든 실내에 적용이 가능하고, 어떠한 돌발장애물이 발생하더라도 모두 회피하며 안전하게 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또한, 에너지 밀도가 높은 리튬인산철 배터리를 적용하여 한 번 충전으로 최대 6시간까지 운용이 가능하고, 습식장비에 사용하는 물을 4단계 필터를 통해 리싸이클하여 재사용함으로 장비를 운용하는데 필요한 인력과 물 등 투입자원을 획기적으로 절감하였다.

  


이중 Scrub 75는 대형장비로 청소폭이 750mm(30인치), 최대속도 4.3km/h, 자동&수동겸용이 가능하여 대형마트, 복합쇼핑몰, 공항, 철도역사, 지하철역사 등 대규모 공간의 청소에 적합하다. 실제 매일 저녁 10시 이후 코엑스에선 Scrub 75 4대가 쇼핑몰과 로드길, 별마당도서관을 종횡무진하며 청소하는 풍경을 볼 수 있다. 그 외 국내 대형 리조트, 롯데백화점, 홈플러스 롯데마트 등 대형마트, 서울경기 지역의 대기업 본사사옥 등에 납품하여 호평을 받고 있다. 이러한 실적과 시장평가로 인천공항공사, 국립대학교, Korail, 한전, 건강보험공단 등 공사와 공공기관에서도 뜨거운 관심을 보이며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

 

본사 전경

 

㈜티오티는 유통만 하는 기존 업체와 달리 제품구매 후 입고, 설치, 유지보수에 이르기까지 체계적 지원으로 고객만족과 감동 서비스를 구현해내고 있다. 또한 직접 제품을 기획, 개발, 제조하여 국산화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최근 가스엔진방식 초고속 광택기의 단점을 보완하여 매연과 소음, 진동에 의한 환경오염과 작업자의 피로도를 획기적으로 개선하여 안전성을 확보한 리튬배터리 방식 초고속광택기를 설계(디자인 특허등록), 제조하여 대형마트에 공급하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러한 일련의 사업과정에서 얻은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청소장비의 주요동력원을 모두 리튬배터리로 전환하기 위해 협력사와 공동으로 청소장비 전용 배터리와 충전기를 개발하고 있으며, 자체 개발한 배터리식 초고속 광택기와 카펫청소기를 호주와 유럽에 수출을 추진중에 있다. 또한, 업계를 선도하는 산업용 로봇청소장비를 전문적으로 취급할 에이전시를 모집하여 전국망으로 관리해 나간다는 계획도 밝혔다. 이러한 비즈니스 개발과 공급망 확장을 위해 관리와 영업전문가, 서비스 엔지니어를 상시채용하고 있다. 문의)1600-5981

스포츠동아 품질만족지수 우수기업 및 혁신기술 대상 선정 기업-(주)티오티

 

최해섭 haesup68@naver.com

[출처]“산업용 청소로봇 Ecobot 시리즈 국내 독점 공급! 클린 대한민국 만들기 앞장선다,”|작성자스포츠동아라이프